조회 : 18,444   |   등록일 : 2014년 05월 14일  

후의 속임이 전보다 더 클까 하나이다

뉴제너레이션워십

New Generation
지난 9년간 디사이플스를 통해 목요모임을 인도해 왔던 한국의 대표적인 워십리더 천관웅 목사.
"뉴제너레이션 워십" (New Generation Worship)이라는 더욱 강력한 주제를 들고 목요모임을 다시 시작한다.

거룩한 산제물 롬12:1 2014.04.24
어찌하여 날 버리셨나이까? 마27:4-6 2014.04.17
기적의 시작! 막5:25-34 2014.04.10
돌을 옮겨 놓으라 요11:38-44 2014.04.03
고엘의 하나님 룻4:18-22 2014.0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