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3,237   |   등록일 : 2019년 05월 31일  

[돌봄의말씀12] 믿지 않는 남편, 교회만 다녀주는 남편

▲ 위 영상은 Youtube 영상입니다. 이 영상에서 나오는 광고는 Youtube 에서 관리합니다. [Youtube 원본링크]

김유비 목사

김유비닷컴
상처입은 어린 시절을 통한 오랜 방황의 끝에 만난 행복의 비밀.
그 비밀을 함께 나누고 싶은 목사, 카운슬러, 블로거, 아름다운 한 여자의 남편, 사랑스런 세 아이의 아빠.

· 저서
· 설교본문

행20:7-12

7.그 주간의 첫날에 우리가 떡을 떼려 하여 모였더니 바울이 이튿날 떠나고자 하여 그들에게 강론할새 말을 밤중까지 계속하매
8.우리가 모인 윗다락에 등불을 많이 켰는데
9.유두고라 하는 청년이 창에 걸터 앉아 있다가 깊이 졸더니 바울이 강론하기를 더 오래 하매 졸음을 이기지 못하여 삼 층에서 떨어지거늘 일으켜보니 죽었는지라
10.바울이 내려가서 그 위에 엎드려 그 몸을 안고 말하되 떠들지 말라 생명이 그에게 있다 하고
11.올라가 떡을 떼어 먹고 오랫동안 곧 날이 새기까지 이야기하고 떠나니라
12.사람들이 살아난 청년을 데리고 가서 적지 않게 위로를 받았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