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846   |   등록일 : 2022년 06월 07일  

스가랴 3장 2절 - 나의인생구절X한근영

▲ 위 영상은 Youtube 영상입니다. 이 영상에서 나오는 광고는 Youtube 에서 관리합니다. [Youtube 원본링크]

인터뷰

· 영상안내
여러분 인생을 밝혀준 말씀은 어떤 구절인가요?
오늘은 한근영 사모가 스가랴 3장 2절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여호와께서 사탄에게 이르시되 사탄아
여호와께서 너를 책망하노라 예루살렘을 택한
여호와께서 너를 책망하노라 이는 불에서 꺼낸
그슬린 나무가 아니냐 하실 때에
스가랴 3장 2절

==================

오늘의 인생 구절 주인공
한근영 사모

압도적인 역경과 오랜 고난으로 기도할 힘마저 사라져갈 때 우리는 기도를 명하신 하나님께 가서 물어야 한다.

이런데도 어떻게 기도를 이어갈 수 있는지, 왜 항상 기도하라 하시는지, 기도를 통해 우리에게 무엇을 이루려 하시는지를.

전작 《나는 같이 살기로 했다》를 통해 고난의 광야에서 주님과 아프고 힘든 사람들과 함께 살아가는 이야기를 전했던 저자는 출간 직후 코로나 시기가 시작되자 기도의 골방으로 들어가 기도를 처음부터 다시 배우고, 주님이 어떻게 일하실지를 적기로 한다.

기도란 어떤 특별한 비법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모든 인생에 설계해두신 ‘제자리’이며, 기도의 주권을 하나님께 돌려드릴 때 삶도 문제도 제자리를 찾는다는 것을 깨달은 저자는 그 시간 동안 자신을 깨우친 말씀, 필사로 누린 은혜, 예수님과 동행한 일상의 기록, 그리고 이때 주어진

오랜 기도들의 응답을 이 책에 담았다. 유려한 필치로 세세하게 써 내려간 기도의 처절한 씨름과 믿음의 간증은 크고 오랜 고난에 지친 독자들이 다시 기도할 힘을 얻고 염려 대신 안식과 기쁨으로 기도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

중앙대학교 문예창작학과를 졸업하고, 인천 ‘담트고 길닦는 교회’(담임목사 조혁진)의 사모로서 아프고 힘들고 연약한 사람들을 섬기고 중보하고 있으며, 남편과의 사이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저서로 《나는 같이 살기로 했다》(규장)가 있다.